[탈모] 스트레스형 탈모는 얼마나 치료 받아야 하나요?

목록

스트레스로 인한 탈모의 경우는 두피의 염증이 심해지거나, 특정부분의 모발이 빠져서 원형탈모가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.

 

하지만 개인별 체질이나 면역상태, 탈모의 증상이 나타나기 전 두피의 상태 등에 따라 양상이 다르게 나타나기 때문에

자세한 사항은 직접 진단 후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.

 

리움한의원에서는 탈모치료를 시작하기전에 탈모검사를 하게 되는데요.

 

전반적인 몸 상태에 대한 진찰과 함께, 생활습관 식습관 등을 체크하고, 경락기능검사와 두피모발검사를 하게됩니다.

 

두피모발검사는 두피를 여러배율의 카메라로 촬영하여, 두피상태 및 모발 상태에 대해 자세히 검사하는 것입니다.

두피의 염증 및 각질, 피지 분비의 정도나, 모발의 굵기나 손상도, 탈모 정도에 대해 알 수 잇습니다.

 

몸의 기능적인 불균형이 심하지 않고, 스트레스로 인해 생긴 탈모 초기라면 치료기간이 1개월 내외로 소요될 수 있으며,

기타 다른 문제가 겸해있는 경우, 전반적인 개선을 위해 1~3개월 정도의 집중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.

 

상담 사례

분류
Total 871
List
 1  2  3  >  >>
전화상담 요청하기

--

원하는 시간에 상담전화를 드리겠습니다.


PC버전 접속하기